메뉴 건너뛰기

111006 새벽묵상- 엘리 집안에 내린 저주와 교훈

2011.10.06 06:16

웹관리자 조회 수:1689

||0||0111006 새벽 묵상
. 읽은 말씀: 사무엘상2:27-36
. 내     용: 엘리 집안에 내린 저주
1. 엘리의 두 아들 홉니와 비느하스의 악행에 대하여 하느님의 사람이 경고하다
2. 두 아들의 악행은 단순한 탐욕을 떠나 하느님을 경멸하는 행위임을 지적하고 두 아들  뿐 아니라 후손들까지 불행해 질 것을 예고함

. 묵상 말씀: “내가 나를 존중하는 사람들만 존중하고, 나를 경멸하는 자들은 수치를 당하게 할 것이다.”(삼상2:30)
1. 엘리 제사장의 두 아들이 지은 죄는 하느님을 경멸하는 죄
‘하느님의 사람’이 엘리 제사장에게 와서 전하는 본문 말씀 내용은 구구절절 서운한 감정이 스며 있습니다. ‘내가 그렇게까지 해줬는데 어떻게 나한테 그럴 수 있느냐’는 식입니다. 아론을 택하셔서 제사장으로 삼고 그들에게 내리신 특별한 권리와 권한을 무시하고, 스스로 살찌우는 탐욕과 만용을 지적하고 있습니다. 홉니와 비느하스의 악행은 단순히 개인적인 탐욕에서 끝날 문제가 아니라 하느님이 세우신 제사장과 그 권한을 무시하는 데까지 나아간다는 사실을 가르치고 있습니다. 결국 하느님을 경멸하는 자들은 수치를 당하게 된다는 말씀대로 그들은 수치를 당하게 되었습니다.
2. 자식들의 잘못에 대한 아비의 책임은 어디까지?
그동안 엘리제사장은 두 아들의 악행에 대하여 분명한 모습을 보여줬습니다. 두 아들의 악행을 묵인했거나 직간접적으로 가담했다는 정황도 없습니다. 그런데 그 악행에 대한 책임으로부터 결코 자유로울 수 없었다는 점이 안타깝게 와 닿습니다. 잘못은 두 아들이 했지만, 두 아들의 악행으로 인한 심판의 말씀은 그 아비가 들어야 했습니다. 두 아들의 불행은 당사자 보다 아비에게 더 아프게 와 닿게 마련입니다. 두 아들의 악행으로 인해 후손들 대대로 불행해 질 것이라는 예고는 들어야 했던 엘리 제사장의 마음은 어땠을까요? 잘못은 아들이 하고 고통은 그 아비가 몽땅 뒤집어쓰는 셈입니다. 부모 된 자나 자녀 된 자들이 곰곰이 되씹어 봐야 할 내용입니다. 오늘 나의 모습이 하느님을 존중하는 모습이 되길 소망합니다.

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
1351 110818 새벽묵상- 악은 그 모양이라도 버려라! [1] 웹관리자 2011.08.13 2476
» 111006 새벽묵상- 엘리 집안에 내린 저주와 교훈 웹관리자 2011.10.06 1689
1349 110803 새벽묵상-부르시는 하느님과 기드온의 반응 [1] 웹관리자 2011.07.29 1673
1348 110802 새벽묵상-사사 기드온이 나오게 된 배경 [1] 웹관리자 2011.07.28 1633
1347 110829 새벽묵상- 마노아의 기도 [1] 이주현 2011.08.24 1626
1346 110903 새벽묵상- 주님의 영 이주현 2011.08.29 1577
1345 111012 언약궤를 빼앗긴 이스라엘 웹관리자 2011.10.12 1551
1344 110817 새벽묵상-아비멜렉과 세겜 성읍사람들 사이의 불화 [1] 웹관리자 2011.08.12 1531
1343 110902 새벽묵상- 하느님의 뜻과 인간의 숙제 이주현 2011.08.28 1526
1342 110830 새벽 묵상- 마노아의 순전한 대접과 제사 [1] 이주현 2011.08.25 1524
1341 110823 새벽묵상-창녀의 아들, 입다의 등장 [2] 이주현 2011.08.18 1513
1340 111013 엘리 제사장의 죽음과 이가봇 웹관리자 2011.10.13 1504
1339 110808 새벽 묵상-기드온의 300용사 선별 이유와 과정 웹관리자 2011.08.03 1492
1338 110805 새벽 묵상-기드온이 하느님을 시험하다. [1] 웹관리자 2011.07.31 1491
1337 110804 새벽 묵상-기드온에게 내리신 하느님의 첫 번째 명령 [1] 웹관리자 2011.07.30 1488
1336 120116 다윗의 깨달음 웹관리자 2012.01.16 1487
1335 110809 새벽 묵상-300명의 용사로 미디안 연합군을 물리치다. [1] 웹관리자 2011.08.04 1468
1334 110819 새벽 묵상- 하느님의 속마음 [1] 이주현 2011.08.14 1465
1333 118025 새벽 묵상- 입다의 서원과 헌신 [1] 이주현 2011.08.21 1438
1332 111017 두 사건에서 보는 하느님의 두 모습 웹관리자 2011.10.17 1430